osanpo vol.11 Round trip / Fika

osanpo vol.11 Round trip / Fika

상품 정보
4000
SALE
SALE 4,000원
할인금액 총 할인금액 원
(모바일할인금액 원)
적립금

40원(1.00%)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

카드 결제시 적립금 %

실시간 계좌이체시 적립금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

예치금 결제시 적립금 %

에스크로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

케이페이 결제시 적립금 0 원 %

페이나우 결제시 적립금 %

페이코 결제시 적립금 %

카카오페이 결제시 적립금 %

제휴적립금
방지연
184*128mm, 32p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4,000원 (7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 추가설명 번역정보
상품 옵션
배송
down up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TOTAL : 0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1. 피카는 스웨덴어로 커피 브레이크, 티 타임으로
      바쁘게 돌아가는 일상에 차 한 잔의 여유를 뜻합니다.

      "다시 돌아오기 위한 여행"

      손에서 손으로, 편지로 시작된 여행
      2009년 시작으로 십 년 동안 여섯 번 스톡홀름과 헬싱키를 찾았습니다. 여행을 마무리 할 때면 이제는 다른 도시도 찾아야지 라는 마음이 듭니다. 돌아오는 비행기에서 집과 일상의 시간이 부쩍 그립고 짐은 그만 싸자는 지키지 못할 다짐을 합니다. 그런 다짐은 고스란히 잊고 슬금슬금 떠나기를 부추기는 마음이 새어 들면 다시 온전히 내 자리로 돌아오기 위해 또 여행을 떠납니다.

      마음이 쳐져 있던 5월 어느 날 리투아니아를 여행 중이라는 여행자에게 편지를 받았습니다. 아득하게 잊고 지낸 책 <발트 여행 노트>. 빌뉴스의 축제에 와 있고 책에 소개된 분에게 보여 드리니 고맙다는 인사와 눈물을 흘렸다는 편지를 전해 받았습니다. 그 글을 읽으며 코끝도 마음 한편도 시큰하고 뜨거워졌습니다.

      그렇게 여행 스위치가 다시 켜졌고 시간과 돈의 여유가 전혀 없던 시기였지만 제주에서 스톡홀름까지 데려다 줄 가장 저렴한 비행기 표를 예약했습니다. 늦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8월 말 스톡홀름과 헬싱키 여행을 다시 시작했습니다.
구매하기예약주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