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따위 안만들어도 되지만

책 따위 안만들어도 되지만

상품 정보
10000
SALE
SALE 10,000원
할인금액 총 할인금액 원
(모바일할인금액 원)
적립금

100원(1.00%)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

카드 결제시 적립금 %

실시간 계좌이체시 적립금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

예치금 결제시 적립금 %

에스크로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

케이페이 결제시 적립금 %

페이나우 결제시 적립금 %

페이코 결제시 적립금 %

카카오페이 결제시 적립금 %

제휴적립금
김은진
128x188mm, 138p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4,000원 (7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 추가설명 번역정보
상품 옵션
배송
down up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TOTAL : 0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1. 책 따위 만들지 않아도 되지만, 기어이 첫 책을 만들어 낸 사람들!

      이 책은 동네 책방의 단골손님에서 독립출판물을 만든 작가가 된 저의 이야기,
      그리고 첫 책을 만들어 낸 다섯 명의 독립출판 작가들의 인터뷰가 담겨있습니다.

      <밥은 잘 먹고 다니니?> 고은지 작가, <저 청소일 하는데요?> 코피루왁 작가,
      <모든 동물은 섹스 후 우울해진다> 김나연 작가, <혼자 해보겠습니다> 고혜정 작가,
      <책갈피의 기분> 김먼지 작가를 만나 첫 책을 만들었던 시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저는 책을 만든 지 오래되지 않았으니까, 학교로 치면 1학년 느낌이잖아요. 아직 제 색깔이 뭔지 모르니 이것저것 해보고 싶은 마음이 있어요”
      “깨지 못했던 버킷리스트를 깬 느낌이죠, 책은 꼭 한 권 만들어봐야지 싶었거든요”
      “사람들이 안 하는 이야기를 편하게 하려면, 작가로서 하고 싶은 이야기를 쓰는 게 좋겠다고 생각했어요”
      “제가 작가가 되어보니 그 무게가 실감이 나더라고요, 좋은 피드백도 나쁜 피드백도 제가 감당해야 하니까요.”
      “스스로 나를 돌보는 게 필요한 때였는데, 책 작업을 핑계 삼아 해보고 싶은 것들을 해보고 글을 쓰는 시간을 가지니 저 자신을 가다듬는 데 도움이 많이 됐어요”

      -인터뷰 중에서-


      우여곡절 끝에 첫 책을 만들고 나니 자연스럽게 다른 독립출판 작가들의 이야기가 궁금해졌습니다. 왜 책을 만들었고, 무엇을 고민했는지, 그리고 첫 책을 만든 후 어떤 변화가 생겼는지 말이죠. ‘나도 책 한번 만들어 보고 싶은데...’ 라는 마음으로 시작해, 기어이 첫 책을 만들어 낸 작가들의 경험담이 각자의 마음속에만 간직 해오던 이야기를 꺼낼 수 있게 용기를 줄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구매하기예약주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