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과 시작

끝과 시작

상품 정보
22000
SALE
SALE 22,000원
할인금액 총 할인금액 원
(모바일할인금액 원)
적립금

220원(1.00%)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

카드 결제시 적립금 %

실시간 계좌이체시 적립금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

예치금 결제시 적립금 %

에스크로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

케이페이 결제시 적립금 %

페이나우 결제시 적립금 %

페이코 결제시 적립금 %

카카오페이 결제시 적립금 %

제휴적립금
비스와바 쉼보르스카
문학과지성사
154*225mm, 508p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4,000원 (7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 추가설명 번역정보
상품 옵션
배송
down up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TOTAL : 0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1. 이달의 소심한 PICK!
      2016년에 출간된 이 두꺼운 시집을 펼쳐 보기란 결코 가벼운 일이 아닐꺼라 생각해요. 무슨 생각으로 이 책을 펼쳤는지는 기억나지 않지만, '비스와봐 쉼보르스카'란 시인을 모르고 죽었다면 엄청 억울했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던 기억은 또렷해요. 때때로 마음이 요동칠 때면 가만히 책을 펼쳐봅니다. 마음의 파도를 잠재우기엔 한 편이면 충분해요. 그리고 심호흡을 크게 하고, 잠깐 눈을 감아요.

      -
      내가“미래”라는 낱말을 입에 올리는 순간,
      그 단어의 첫째 음절은 이미 과거를 향해 출발한다.

      내가 “고요”라는 단어를 발음하는 순간,
      나는 이미 정적을 깨고 있다.

      내가 “아무것도”라고 말하는 순간,
      나는 이미 무언가를 창조하게 된다.
      결코 무(無)에 귀속될 수 없는

      「가장 이상한 세 단어」 p379
      (마스터H)



구매하기예약주문